logo

한국어

도미니카 공화국  김보원선교사 기도편지


IMG_1835[1].JPG


지난8월3일 선교지에서 소천하신 남편 김영구 선교사님의  25년간의 삶이 베어 있는 선교지로 딸 예원이와 함께 돌아 왔습니다.현지인들과 한인선교사협회 식구들이 반갑게 저희를 맞아 주고 위로해 주었습니다.어떤 한인선교사님은 밤에 잠이 잘 안오고 마음이 아픈데 어느날 김영구 선교사님이 꿈에 나타나셔서 웃으시니까 그 다음 부터 잠을 잘 수 있었다 하내요. 한번은 학교에 방문을 했더니 은혜학교 선생님인 이벨리세가 안내하면서 우리는 예배시간마다 김영구선교사님이 예배당 문으로 들어 오실 것 같이 느껴진다고 했답니다.사람을 남기고 가신 선교사님의 삶을 보았다 하내요. 어떤 자매는 선교사님이 학교앞 대문옆에서 무언가 주으며 청소하시는 모습을 꿈에서 보았다내요...모두들 깊은 상실감과 그리움을 갖고 믿음으로 사역을 해낸 모습이 보입니다.


딸 예원이는 집에 도착하자 마자 쑥 자란 잔디를 깍고 아 빠의 차를 손보며 바떼리도 하나 바꾸고 기름도 새로 넣고 에어콘도 가스가 세서 정비소에 가서 고치고 시간이 충분치 않아 선교사 수련회에 갈때는 3시간 반 거리를 에어콘없이 다녀왔어요. 어디나 많은 차들로 막혀  있는 산또도밍고에 현지인들의 문화를 이해 하지 못하면 운전할 수 없을 법한 위험한 거리를  예원이는 조심하며 운전을 썩 잘 하내요. 미국에서 국제 면허증을 만들어 와서 말이죠. 한번  나갔다 오면 흙먼지가 포한 차를 물 청소하는 모습이 어쩌면 아빠의 모습을 이리도 닮았는지...새벽에 물이 조금씩 나오기 시작하자 2시간이상 밤을 지세며 모터를  켜서 물탱크마다 물을 꽉 채우는 모습 .아빠가 늘 앉았던 자리에 앉아 파워포인트로 예배를  섬기고 묵묵히 자신의 몫을 해 냅니다.


어린나이에  큰 아픔과 상처를 받은 딸에게  이모들이 손을 잡고 위로하며 엄마를 부탁한다 하내요..

평생 남편을 깊이 의지하며 살아온 제가  선교지에 남편 없이 딸과 함께 산다는 것을 그가 상상할 수 도 없었겠지요.

수많은 믿음의 선진들이 복음과 함께 고난을 받으며 이땅의 법이 아닌 하나님의 말씀으로 인생을 드린 모습을 묵상했습니다.전능하신 하나님 .영존하시는 아버지. 평강의 왕이신 예수님앞에  어느날 우리도 부활의 영광에 참여하기를 소망하며 겸손하게 한아이로 이땅에 오신 예수님의 말씀을 의지해서 살아내겠습니다.


소노마교회에는 장년들이 많은데  은혜교회의 수요예배에 참석하여 (30여명)함께 찬양하고 기도하며 선교사님이 안계신 자리에 서로에게 힘을 받쳐주고 있는 모습이 너무 감동적이고 감사 합니다.


12월15일에는 은혜학교 종강예배와 파티가  있었습니다.

IMG_1255[1].JPG


IMG_1309[1].JPG


긱반별로 율동을 하며 찬양하고 정성것 준비한 식사를 하며  하나님은혜로 한학기를 

안전하고 질서있게 마무리하는  성숙함을 보여 줍니다.


12월25일에는 크리스마스 연합예배를 드렸습니다.

IMG_1745[1].JPG


IMG_1775[1].JPG


각교회가 음식을 준비하고  나는 셀러드와 음료수 그리고 접시 컵등을 준비하고 

예원이는 케익과  아이들 사탕선물 봉지를 120개 만들어 나눠 주었습니다.

올해 대학원을 졸업한  딸은 고등학교 교사에 취직이 되었습니다.

그런데 한국에서 하트스트림상담센터에서 함께 상담치료 받으면서 지금은 엄마와 함께

시간을 갖기 원한다며 프리렌서의 삶으로 자유롭게 선교지를 올수 있는 직업을 선택 했습니다.

그의 인생에 하나님 께서 선한  목자로 시편 23편의 말씀을 이루시길 기도합니다.


IMG_1809[1].JPG


IMG_1813[1].JPG


IMG_1830[1].JPG


IMG_1819[1].JPG


기도제목 


어두움의 세력이 틈타지  않고 복음위에 서는 단단한 교회들이 되도록

찬양교회  은혜교회 소노마교회를 친히 인도해 주시도록 

은혜학교 와 사랑의집 아이들이 주님의 말씀안에서 전인적으로 성장하도록.

김보원선교사의 건강이 온전히 회복되고 딸 예원이의 삶에 주님이 주권적으로 역사하시도록.


IMG_1845[2].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2016년 12월... file yeonggukim 2016-12-26 40859
30 2016년 10월... file yeonggukim 2016-10-06 40986
29 2016년 7월 ... yeonggukim 2016-07-11 40276
28 2016년 6월 ... yeonggukim 2016-06-10 39625
27 2016년2월 ... yeonggukim 2016-02-03 43641
26 2015. 12월 ... yeonggukim 2015-12-25 42907
25 2015년9월 ... yeonggukim 2015-09-15 64748
24 2015년 8월 ... yeonggukim 2015-08-12 45436
23 2015년 6월 ... yeonggukim 2015-06-16 48036
22 2015년 5월 ... yeonggukim 2015-05-04 48140
21 2015년 3월 ... yeonggukim 2015-04-07 50127
20 2015년2월 ... file yeonggukim 2015-02-04 50598
19 2015년 1월 ... yeonggukim 2015-01-06 48091
18 김보원선교... yeonggukim 2014-12-23 48180
17 2014년 12월... file yeonggukim 2014-12-11 48142
16 2014년 11월... yeonggukim 2014-11-09 48135
15 2014년 10월... yeonggukim 2014-10-04 49139
14 2014년9월 ... yeonggukim 2014-09-10 48050
13 2014년8월 ... yeonggukim 2014-08-04 50837
12 2014년 7월 ... yeonggukim 2014-07-17 57571